21세기를 사는 20세기 소년

김밥 본문

다를 것 없는 일상

김밥

초원위의양 2019. 5. 20. 21:08



김밥


검은 망또가 없다면

우린 모두 제멋대로 흩어져버릴 거에요


매콤한 제육볶음도

달콤한 채썰은 볶은 당근도

꼬소한 시금치 때신 깔맞춤 위한 오이도

담백한 계란도

새콤한 단무지도

밥풀들과 함께 하나로 묶어주는 검은 망또


무정형의 마요참치도

넓적 얇은 초록 깻잎 한장도

채썰린 붉은 당근도

네모반듯 노랑 단무지도

작은 구멍 송송 계란도

밥풀들과 함께 꽁꽁 싸매 모아주는 검은 망또


검은 망또로 두른 열두 조각

언제 먹어도 맛나고 든든한 한 끼

'다를 것 없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길고양이들에게  (0) 2019.06.05
오토바이  (0) 2019.05.21
김밥  (0) 2019.05.20
벵갈고무나무  (0) 2019.05.19
모든 추억은 그립다  (0) 2018.06.03
이제 탐험을 시작할 시간  (0) 2018.05.30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