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세기를 사는 20세기 소년

우리에게 필요한 책 본문

나만의 아포리즘

우리에게 필요한 책

초원위의양 2016.07.19 20:38

우리는 불행처럼 우리를 자극하는 책들, 다시 말해 우리에게 아주 깊이 상처를 남기는 책이 필요하다. 이런 책들은 우리가 자신보다 더 사랑했던 사람의 죽음처럼 느껴지고, 사람들로부터 격리되어 숲으로 추방되는 것처럼 느껴지고, 심지어 자살처럼 느껴질 것이다. 책은 우리 내면에 얼어 있는 바다를 내려치는 도끼 같은 것이어야만 한다. 나는 이렇게 믿고 있다.

-카프카-

은유<글쓰기의 최전선> 중 발췌

'나만의 아포리즘'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장 완전한 사람  (0) 2017.07.09
창작에 도움이 되는 원리  (0) 2017.02.08
자유를 원하는가?  (0) 2016.11.30
우리는 불가능한 것을 요구한다  (0) 2016.11.05
우리에게 필요한 책  (0) 2016.07.19
스즈키 이치로의 말  (0) 2016.07.04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