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인가를 뜨겁게 원하다가

점점 뜨거워져

원하는 것도 사라지고

뜨거움만 남곤 한다

'다를 것 없는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든 추억은 그립다  (0) 2018.06.03
이제 탐험을 시작할 시간  (0) 2018.05.30
갈망과 탐욕 사이에서  (0) 2018.05.17
이런 생각 중  (0) 2018.05.16
개기 월식이닷!  (0) 2018.01.31
추억의 연필깎이  (0) 2018.01.28

+ Recent posts